니코 로즈버그, F1 바레인 그랑프리 우승…시즌 2승 달성
니코 로즈버그, F1 바레인 그랑프리 우승…시즌 2승 달성
  • 장병록 기자
  • 승인 2016.04.04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이스 해밀턴은 3위,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팀, 더블 포디움 차지

F1 바레인 그랑프리 시상대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리고 있는 니코 로즈버그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 팀 소속 니코 로즈버그가 3일(현지시간) 열린 2016 F1 바레인 그랑프리에서 1위를 기록하며 올 시즌 2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니코 로즈버그는 F1 바레인 그랑프리 결선에서 5.412km의 서킷 57바퀴(총 308.238km)를 1시간 33분 34초 696로 통과하며 개인 통산 16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결승선을 통과 한 후 환호하고 있는 니코 로즈버그 

게다가 니코 로즈버그와 함께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 팀에서 활약 중인 루이스 해밀턴이 3위에 올라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 팀은 올 시즌 개막전 호주 그랑프리에 이어 더블 포디움을 차지했다.

2006 F1 바레인 그랑프리로 데뷔한 니코 로즈버그는 2010년부터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 팀에서 활동하고 있다.

로즈버그는 2012 F1 중국 그랑프리에서 첫 우승을 차지하였으며 2014 F1 월드 챔피언 2위를 기록했다. 지난 시즌에는 총 6번의 우승을 기록하며 월드 챔피언 2위를 기록했다.

한편, 올 시즌 2번의 우승과 함께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팀은 컨스트럭터 부문 1위(83점)를 달리고 있다. 시즌 2경기를 마친 가운데 드라이버 득점 순위는 니코 로즈버그가 1위(50점), 루이스 해밀턴이 2위(33점)로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팀이 1, 2위를 기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