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산차
현대차, 지상군 페스티벌 2년 연속 참가친환경·자율주행차 등 차세대 모빌리티 기술 전시
  • 장병록 기자
  • 승인 2017.10.10 16:44
  • 호수 1084
  • 댓글 0

2017 지상군 페스티벌에서 현대차가 전시한 아이오닉 일렉트릭=현대차 제공

현대차가 충남 계룡대 비상활주로 일대에서 개최된 2017 지상군 페스티벌에 참가해 아이오닉 일렉트릭과 자율주행차를 전시하는 등 차세대 모빌리티 기술력을 선보였다.

지난 8일 개막해 오는 12일까지 진행되는 육군 지상군 페스티벌은 2002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의 군 문화축제이며 첨단과학기술을 토대로 변화하는 육군의 미래상을 국민에게 보여주기 위해 육군과 기업들이 함께 준비하는 행사다.

2017 지상군 페스티벌을 찾은 관람객들이 현대차의 자율주행 가상현실(VR) 4D 시뮬레이터를 체험하고 있는 모습

현대차는 아이오닉 일렉트릭 자율주행차와 자율주행 가상체험 기기 등 미래 군 전력 자동화에 기여할 수 있는 자율주행 기술을 선보이며 방문 고객들이 현대차의 우수한 기술력을 확인하고 가상현실 시뮬레이터를 통해 자율주행기술을 간접적으로 체험해볼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현대차는 아이오닉 일렉트릭과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아이오닉 플러그인(플러그인 하이브리드)과 홈충전기 등을 전시해 친환경차의 기술력과 우수한 상품성을 알리고 고객을 최우선으로 하는 충전 서비스를 적극 홍보한다는 방침이다.

게다가 현대차는 아이오닉 일렉트릭 5대를 활용해 장애인 및 노약자들이 이용할 수 있는 행사장 투어 차량을 운영함으로써 이동이 불편한 사회적 약자들이 24만평 규모의 넓은 행사장을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는 편의를 제공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군의 미래상을 국민들에게 알리는 지상군 페스티벌에 자동차 브랜드 중 단독으로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친환경·자율주행·커넥티비티 등 현대차의 미래 모빌리티 기술력을 바탕으로 육군과 협업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병록 기자  brjang@atweekly.com

<저작권자 © 위클리자동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병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