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차정보 세일즈
폭스바겐파이낸셜, 5월 ‘신형 티구안’ 특별 프로모션 실시36개월 무이자, 잔가보장형, 초기부담금 제로 등 다양하게 선택 가능
  • 장병록 기자
  • 승인 2018.05.09 16:17
  • 호수 1105
  • 댓글 0

신형 티구안 특별 프로모션 이미지=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제공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사장 강형규)는 9일 폭스바겐코리아의 신형 티구안 출시를 기념해 5월 한 달 간 사전 예약 고객을 포함한 전체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 금융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신형 티구안에 대해 클래식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 잔가보장형 할부 프로그램, 운용리스 프로그램 등 세 가지 할부·리스 프로그램으로 마련됐다.

우선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가 제공하는 클래식 무이자 할부 프로모션은 이자 비용을 없애 월 납입금에 대한 고객들의 부담을 줄인 상품이다. 이 프로모션을 이용해 기본형인 신형 티구안 2.0 TDI(3,860만원)를 구입할 경우 선납금 35%(1,351만원)를 내고 이자 없이 36개월 동안 매월 약 69만7천원을 납입하면 된다.

두 번째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은 잔가보장형 할부금융 상품으로 일반적인 할부상품과는 달리 차량의 잔존가치를 미리 보장받아 월 납입금에 대한 부담을 줄일 수 있으며 만기 후 반납 시 최고 53%의 가격을 보장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잔가보장형 할부 프로그램으로 신형 티구안 2.0 TDI(3,860만원)를 구매할 경우 3년 후 차량가격의 53%를 보장 받고 월 납입금 23만3천원(선납금 30% 및 36개월 기준)을 납입하면 된다.

게다가 동일한 계약기간과 선납금 조건으로 가장 상위 모델인 신형 티구안 2.0 TDI 4MOTION 프레스티지(4,750만원) 구매 시는 월 납입금은 28만5천원으로 신형 티구안 전체 라인업을 월 20만 원대에 만날 수 있다.

특히 이번 잔가보장형 금융 프로모션에는 파격적인 2.47~2.55%의 초저금리 할부가 적용되어 구매 고객들의 부담을 더욱 줄였다.

마지막으로 초기 부담금을 최소화한 운용리스 프로그램을 통해 신형 티구안 2.0 TDI(3,860만원)를 구입할 경우 선납금, 보증금 없이 36개월간 월 72만원을 납입하면 신형 티구안의 오너가 될 수 있다.

아울러 이번 프로모션을 이용한 고객 전원에게는 구입 후 1년 이내에 고객 과실이 50% 이하인 차대차 사고로 인해 권장소비자가의 30%가 넘는 수리비가 발생할 경우 새 차로 교환해주는 폭스바겐 신차교환 프로그램 혜택과 폭스바겐 캠핑세트(800명 한정), 프리미엄 틴팅 서비스까지 추가적으로 제공된다.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강형규 사장은 “이번 프로모션은 공식 출시 이전부터 국내 고객의 뜨거운 관심을 받아온 폭스바겐의 신형 티구안을 더욱 많은 고객 분들이 부담 없는 가격으로 만나보실 수 있도록 마련한 프로그램이다”라며 “폭스바겐의 새로운 도약을 기다려주신 많은 고객 분들께 최대한의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금융상품을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병록 기자  brjang@atweekly.com

<저작권자 © 위클리자동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병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