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산차
르노삼성, 서비스 협력 네트워크 정비기술 대회 시상식 가져일반정비, 판금정비, 도장정비부문 등 3개 부문 총 9명 시상
  • 장병록 기자
  • 승인 2018.09.20 15:46
  • 호수 1117
  • 댓글 0

2018 서비스협력네트워크 정비기술 대회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르노삼성 제공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19일 서울 역삼동 본사에서 2018 서비스협력네트워크(이하 ASC) 정비기술 경진대회 시상식을 가졌다.

르노삼성자동차 서비스협력네트워크 정비기술 경진대회는 2015년 처음 실시되어 올해로 3회째를 맞았다. 이 대회는 서비스협력네트워크의 정비 기술력 향상을 도모하고 우수한 정비 기술인 발굴과 함께 자부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경진대회는 전국 450개 르노삼성자동차 서비스협력네트워크에서 총 474명의 정비사가 참여해 지난 6월 5일 일반정비, 판금정비, 도장정비 등 총 3개 부문의 지역예선 필기고사를 진행했으며 지역예선을 통해 선발된 28명의 정비사들은 7월 12일부터 14일까지 부산기술연수원에서 실시된 본선 실기평가에서 기술 경쟁을 펼쳤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일반정비, 판금정비, 도장정비 각 부문별로 우수상, 최우수상, 대상을 수여했다. 총 9명의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상금(우수상), 해외연수 기회(최우수상, 대상)가 주어졌으며 수상자가 소속된 협력서비스센터에는 인증패를 제공했다.

아울러 각 부문 대상 수상자에게는 고용노동부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후원하는 국제기능올림픽 회장상이 추가로 수여됐다.

르노삼성자동차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르노삼성자동차의 차별화된 고객중심 서비스는 우리 고객들이 차량을 선택할 때 고려하는 중요한 구매요인으로 자리 잡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 소비자들이 신뢰하는 제품과 서비스로 고객만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병록 기자  brjang@atweekly.com

<저작권자 © 위클리자동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병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