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라이프 여행
책과 함께하는 도심 산책, 서울 경의선책거리
  • 장인영 기자
  • 승인 2018.11.07 13:51
  • 호수 1119
  • 댓글 0

경의선 책거리 입구 조형물=(사진 이정화)

버려진 철길이 책을 만나 개성 있는 복합 출판문화 공간으로 변신했다. 폐철도 부지에 문학을 비롯해 여행, 인문, 예술 등 분야별 책방 6곳이 들어서고 아기자기한 조형물도 설치했다. 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한 1년 312일 책 전시와 판매, 강연, 낭독, 저자와 만남, 체험, 교육 등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경의선숲길의 일부이기도 한 경의선책거리는 산책하다 마음에 드는 책방에 들어가 책을 구경하며 늦가을 오후를 즐기기에 제격이다.

경의선책거리는 2016년 10월에 조성됐다. 경의선이 일부 구간이 지하로 들어가면서 지상에 남은 공간을 이용해 마포구가 책 테마 거리를 만들었다. 경의중앙선 홍대입구역 6번 출구에서 와우교까지 250m가량 이어진다. 전철역에서 나와 먼저 만나는 곳은 경의선책거리 운영사무실 건물이다. 책거리 안내 지도가 비치됐으니 꼼꼼히 둘러보려면 꼭 챙기자. 월별 행사와 이벤트 일정도 여기서 확인할 수 있다. 작가와 만남이나 북 콘서트가 열리는 공간 산책도 이곳에 자리한다.

책 테마 거리

운영사무실에서 나오면 폭 15~20m 산책로 양옆으로 책방 6동을 포함한 부스 9동이 꼬리를 물고 이어진다. 지하에 있던 구조물을 개조해 만들었다. 책거리가 끝나는 와우교에서 내려다보면 기차간이 연결된 듯하다.

여행 산책, 예술 산책, 아동 산책, 인문 산책, 문학 산책, 테마 산책 등 책방 6곳은 각 분야 출판사가 위탁 운영한다. 간이 책방이라 할 만한 이곳에서 추천 신간과 화제작, 베스트셀러를 고루 만날 수 있다.

여행산책

먼저 여행 산책은 국내외 여행 가이드북과 감성적인 에세이가 인기다. 인문 산책 베스트셀러 코너는 절반이 TV 프로그램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 시리즈에 출연한 유시민, 정재승, 유현준의 저서로 채워졌다. 1인 출판사 나무숲, 리수·책읽는고양이, 시금치, 써네스트·우물이있는집, 독립 출판사 살리다, 여행 책방 짐프리가 함께 운영하는 테마 산책은 개성과 매력이 넘치는 책이 있어 특별하다.

책방마다 책을 전시·판매하는 외에 소소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여행 산책에서는 가고 싶은 여행지와 그 이유를 포스트잇에 적어 붙이면 추첨을 통해 해당 지역 가이드북을 선물로 준다. 아동 산책은 미래 독자인 아이들이 책을 친근하게 만날 수 있도록 재미난 전시를 곁들인다. 책방 외에 미래 산책, 창작 산책, 문화 산책은 전시와 체험 공간이다. 전통 제본, 미술 심리, 목공, 향초와 디퓨저 만들기 같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와우교 게시판

곳곳에 놓인 조형물은 포토 존으로 사랑받는다. 와우교 100선, 책거리역, 와우교 게시판이 특히 인기다. 와우교 100선은 마포구 주민이 뽑은 어른이 될 때까지 꼭 읽어야 할 100선 도서 목록을 토대로 만들었다. 태백산맥, 토지,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 등 100종 가운데 내가 읽은 책이 몇 권인지 세어도 재미있다.

조형물 끝에 사다리를 타고 올라가 책을 꺼내는 소녀상이 있다. 책거리역은 예전 경의선 세교리역과 서강역 사이를 역처럼 꾸민 곳이다. 바닥에 철길 흔적을 남겨 그럴듯하다. 철길을 사이에 두고 마주보는 와우교 게시판에는 ‘오늘 당신과 함께 할 책은 무엇입니까?’라는 질문 아래 책 광고와 포스터를 전시했다.

인기 포토 존인 책거리역

책거리 주변에 가볼 만한 곳도 많다. 경의선숲길이 대표적이다. 경의선은 용산과 신의주를 잇는 철길이다. 한국전쟁과 분단을 겪으며 문산역까지 운행하다가 2000년 남북정상회담 이후 복원을 시작했다. 2009년 서울역-문산역에 광역 전철이 개통했는데 이때 용산역과 가좌역 사이 6.3km 구간이 지하로 들어가면서 지상에 남은 폐철도 부지를 공원으로 만들었다.

경의선숲길 인기 스타는 가좌역에서 홍대입구역 사이 연남동 구간이다. 뉴욕의 센트럴파크와 분위기가 비슷하다고 연트럴파크라는 애칭도 얻었다. 소문난 맛집과 카페, 공방, 마켓, 책방 등 트렌디한 명소가 즐비해 언제나 붐빈다. 홍대입구역 6번 출구에서 서강대역까지 370m 남짓한 와우교 구간은 철도 건널목을 복원한 땡땡거리로 유명하다. 기차가 지나갈 때 건널목에 차단기가 내려오면서 ‘땡땡’ 소리가 울린다고 붙은 이름이다. 길을 건너려는 가족과 역무원 동상 앞은 줄 서서 사진 찍는 명소가 됐다. 와우교 구간 중 앞쪽 2/3가 바로 경의선책거리다.

연남동 구간 동진시장

서강대역에서 대흥역 사이 신수동 구간은 연남동 구간이나 와우교 구간에 비해 한결 호젓하다. 철길에서 떨어지지 않으려고 중심을 잡고 걷는 소녀상, 기차가 오는지 확인하려고 철길에 귀를 대고 엎드린 소년상이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경의선숲길은 5개 구간 중 가장 먼저 개통한 대흥동·염리동 구간을 지나 용산문화체육센터에서 끝난다. 구간마다 드나들기 자유롭고 김대중도서관과 뽈랄라수집관, 동진시장, 마포관광정보센터 등 연계해 둘러볼 곳도 많다.

하늘공원 댑싸리밭

난지도쓰레기매립장에서 서울을 대표하는 생태 공원으로 거듭난 월드컵공원도 가볼 만하다. 월드컵공원은 5개 테마 공원(평화의공원, 하늘공원, 노을공원, 난지천공원, 난지한강공원)으로 구성된다. 그중 해발 98m 언덕에 자리한 하늘공원에 오르면 한강이 한눈에 들어온다. 요즘은 가을의 전령, 은빛 억새 물결이 장관이다. 붉게 핀 댑싸리와 핑크뮬리도 황홀한 풍경을 선사한다.

▶당일 여행 코스
경의선책거리→경의선숲길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경의선책거리→경의선숲길
둘째 날 / 하늘공원

☞여행 정보
○ 관련 웹 사이트 주소
- 경의선책거리 http://gbookst.or.kr
- 마포구청 문화관광 www.mapo.go.kr/CmsWeb/culture/main.req
○ 문의 전화
- 마포구청 문화관광과 02)3153-8367
- 경의선책거리 02)324-6200
○ 대중교통 정보
[지하철] 경의중앙선 홍대입구역 6번 출구.
* 문의 : 서울교통공사 1577-1234, www.seoulmetro.co.kr
○ 숙박 정보
- 롯데호텔 L7홍대 : 마포구 양화로, 02)2289-1000, www.lottehotel.com/hongdae-l7/ko.html
- 글래드 마포 : 마포구 마포대로, 02)2197-5000, http://gladmapo-hotels.com
- 신라스테이 마포 : 마포구 마포대로, 02)6979-9000, www.shillastay.com/mapo
- 베스트웨스턴프리미어 서울가든호텔 : 마포구 마포대로, 02)710-7111, www.seoulgarden.co.kr
○ 식당 정보
- 아이엠어버거 홍대점 : 수제버거, 마포구 와우산로30길, 02)338-8507,
www.instagram.com/iamaburger_official
- 안(Anh) : 쌀국수·베트남라이스, 마포구 동교로, 070-4205-6266, www.facebook.com/eatanh
- 연남부르스리 : 타파스·세비체·조개와링귀네, 마포구 양화로23길,
02)325-1478, http://yeonamblueslee.wixsite.com/yeonamblueslee
- 철길왕갈비살 : 양념갈비살·양념안창살·왕소금구이, 마포구 와우산로32길 02)332-9543
- 감나무집기사식당 : 돼지불백·닭볶음탕, 마포구 연남로, 02)325-8727
- 옥동식 : 돼지곰탕, 마포구 양화로7길, 010-5571-9915
- 춘자대구탕 : 대구탕, 마포구 월드컵북로1길, 02)334-5787
○ 주변 볼거리
김대중도서관, 뽈랄라수집관, 동진시장, 근현대디자인박물관, 문화비축기지

장인영 기자  atweekly.com@daum.net

<저작권자 © 위클리자동차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