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유럽서 ‘최고혁신’ 브랜드로 호평 받아
현대차, 유럽서 ‘최고혁신’ 브랜드로 호평 받아
  • 장병록 기자
  • 승인 2018.12.04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일 아우토자이퉁, 친환경 라인업 인정 ‘가장 혁신적인 브랜드’ 선정

코나 일렉트릭=현대차 제공

현대차가 4일 유럽의 저명한 언론매체에서 올해의 자동차 메이커, 가장 혁신적인 브랜드 등의 호평을 연이어 받았다.

영국 BBC 탑기어 매거진의 2018 탑기어 어워드에서 지난 26일(현지시각) 현대차가 올해의 자동차 메이커에 선정됐다.

현대차는 고성능차 i30N부터 친환경차 아이오닉, 코나 일렉트릭까지 다양하고 도전적인 상품 라인업과 지난 수년간의 빠른 성장에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는 2013년 가장 가성비 좋은 차에 i10이 선정된 이후 5년 만에 이룬 쾌거다.

BBC 탑기어 매거진 관계자는 “현대차는 가장 다채로운 모델을 선보이는 브랜드로 업계의 질투를 한 몸에 받고 있다”며 “현대차는 겸허하지만 꾸준히 정진해서 오늘의 성공을 일구어냈다”고 수상 이유를 밝혔다.

BBC 탑기어 매거진은 1993년 창간한 영국 4대 자동차 전문지로 일반 소비자 대상 신차 및 경쟁모델 비교 평가, 시승기, 차량 구매 정보 등을 제공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차는 2008년 영국에서 2만8천여 대를 판매했지만 올해는 9만 대 이상의 판매가 예상된다”며 “디자인을 비롯해 여러 면에서 현대차는 괄목할만한 발전을 이루어냈고 수많은 고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고 밝혔다.

독일에서도 현대차 친환경 라이업을 인정했다. 독일 아우토자이퉁의 오토 트로피 2018에서 지난 30일(현지시각) 현대차가 가장 혁신적인 브랜드에 선정됐다.

현대차는 미래 모빌리티 사회의 선두 주자가 되려는 브랜드의 포부와 다양한 친환경차 라인업에서 호평을 받았다.

아우토자이퉁 관계자는 “현대차는 스포티한 컴팩트 세단부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 수소전기차까지 모든 걸 만든다”며 이를 높이 평가했다.

독일의 저명한 자동차 잡지 아우토자이퉁은 지난해 소형차 비교 평가에서 현대차 i20를 1위에 올린바 있다.

지난 9월 현대차는 스위스 수소 에너지기업 H2Energy와 오는 2023년까지 대형 냉장밴용 및 일반밴용 수소전기트럭 1,000대 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국내외에서 수소전기차 택시 및 수소전기차 카셰어링 사업 등을 지원한 바 있다.

지난 10월, 현대차 넥쏘가 수소전기차 중 세계 최초로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NCAP에서 최고등급인 별 다섯를 받았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차는 미래 모빌리티를 선도하며 모든 파워트레인을 생산하는 유일한 업체다. 2025년까지 하이브리드 8종,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4종, 전기차 5종, 수소전기차 1종 등 총 18종의 친환경차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대차는 14회를 맞이한 영국 그린플릿 어워즈에서 올해의 전기차 제조사로 지난 22일(현지시각) 선정됐다.

아이오닉, 코나 일렉트릭을 새롭게 선보인 현대차는 안정성, 가격경쟁력, 월등한 주행거리 등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아울러 대중의 전기차 시장 접근성을 높인 점에서 호평을 이어갔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차는 전기차 시장에서 선두 주자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최첨단 기술이 적용되면서도 가격경쟁력이 매우 뛰어난 전기차를 선보였다”며 “코나, 아이오닉 등의 모델은 현대차 전기차 스토리의 시작이며 앞으로도 흥미진진한 혁신을 계속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마포구 임정로 71 신공덕동 1층
  • 대표전화 : 02-325-5650
  • 팩스 : 02-325-561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병록
  • 법인명 : 미래미디어
  • 제호 : 위클리자동차신문(미래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62
  • 등록일 : 2018-06-25
  • 발행일 : 2018-06-25
  • 발행인 : 임성희
  • 편집인 : 임성희
  • 위클리자동차신문(미래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위클리자동차신문(미래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in@atweekl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