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 풀체인지 ‘뉴 508’ 출시…가격 3990만원부터
푸조, 풀체인지 ‘뉴 508’ 출시…가격 3990만원부터
  • 장병록
  • 승인 2019.01.21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트림 Full LED, ADAS, 8단 자동변속기 기본 적용
푸조 뉴 508=한불모터스 제공

푸조 한국 공식 수입원 한불모터스(송승철 대표)는 21일 프리미엄 5도어 패스트백 스타일로 변화한 푸조 플래그십 세단 뉴 508을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

뉴 508은 8년 만에 완전 변경을 이룬 모델로 지난해 제네바 모터쇼에서 첫 공개됐다. 한국은 프랑스, 스페인을 포함한 1차 출시국에 속해 아시아 최초로 뉴 508을 국내에 선 보이게 됐다.

뉴 508은 기존의 정통 세단 이미지를 완전히 벗고 쿠페 스타일의 5도어 패스트백으로 파격적인 변화를 꾀했다. 프레임리스 도어를 적용하면서 이전 모델 대비 35mm이상 전고를 낮추었고 전폭은 30mm 늘려 와이드 앤 로우의 다이내믹한 비율을 완성했다.

게다가 A필러부터 루프라인, C필러를 거쳐 트렁크 라인까지 이어지는 쿠페 스타일의 측면 실루엣이 뉴  508의 스타일을 한층 돋보이게 한다.

전면부는 사자의 송곳니를 형상화한 시그니처 주간 주행등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Full LED 헤드램프와 입체적인 크롬 패턴의 프론트 그릴, 와이드한 범퍼 그릴이 강렬한 존재감을 완성한다. 보닛 중앙에는 푸조 플래그십 세단의 시작인 504의 헤리티지를 계승한다는 의미로 508 엠블럼을 배치했다.

후면부는 블랙 패널에 사자의 발톱을 형상화한 3D Full LED 리어 램프를 적용했으며 시간차를 두고 점멸하는 시퀀스 턴 시그널과 차를 열 때 리어램프가 다양한 형태로 점멸하는 웰컴 시퀀스 기능을 더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휠 사이즈는 알뤼르는 17인치, GT 라인은 18인치, GT는 19인치 알로이 휠을 적용한다.

내부는 인체공학적 설계에 중점을 둔 아이-콕핏이 한 층 진화했으며 고급 소재와 세심한 마감 처리로 플래그십 세단의 품격을 높였다.

우선 콤팩트 사이즈의 더블 플랫 스티어링 휠과 그 위로 주행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고해상도 풀 컬러 그래픽의 12.3인치 헤드업 인스트루먼트 패널, 내비게이션을 비롯해 차량의 각종 정보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확인할 수 있는 8인치 터치스크린, 주요 기능을 직관적으로 조작할 수 있는 피아노 건반과 같은 토글스위치로 구성되어 직관적인 조작과 편안한 주행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를 동시에 지원하며 모바일 기기와의 연결 없이 T맵과 카카오 내비게이션을 사용할 수 있는 LTE 카블릿은 선택사양이다.

대시보드는 우레탄 소재의 원 피스 형태로 제작해 차량이 더욱 넓어 보이게 했다. 대시보드 하단과 도어 트림 데코는 알뤼르와 GT라인은 카본 패턴, GT는 제브라노 우드 에센스를 사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시트의 경우 알뤼르 트림은 하프 레더, GT라인과 GT에는 고급 나파 가죽 시트를 적용했다. 나파 가죽 시트는 전동 조절이 가능하며 8 포켓 마사지 기능이 탑재됐다.

GT 라인부터 탑재된 아이-콕핏 앰플리파이는 헤드업 인스트루먼트 패널 테마와 터치스크린의 밝기 및 컬러, 엠비언트 라이트의 밝기, 오디오 이퀄라이저 설정, 시트 포지션 등을 운전자의 취향에 맞게 설정할 수 있다. 또 스마트폰 무선 충전 장치도 탑재되며 개폐 가능한 파노라믹 선루프도 적용해 탁월한 개방감을 선사한다.

뉴 508은 전 트림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을 기본 적용해 운전자의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을 지원한다.

전 트림 기본 적용되는 세이프티 플러스 팩은 설정한 속도에 맞춰 정속 주행하는 크루즈 컨트롤, 5km/h부터 140km/h 사이 속도에서 충돌 위험시 스스로 제동하여 사고를 예방하거나 피해를 최소화하는 액티브 세이프티 브레이크 및 차간거리 경고, 차선 이탈 시 차량이 스스로 스티어링 휠을 조향해 차선 이탈을 방지하는 차선 이탈 방지 등으로 구성된다.

여기에 GT라인과 GT에 적용되는 드라이브 어시스트 플러스 팩은 정차와 재출발 기능을 지원하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스톱 앤 고, 차선 중앙을 유지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차선 중앙 유지 기능이 더해진다.

파워트레인은 1.5 BlueHDi 및 2.0 BlueHDi 두 가지 디젤 엔진과 EAT8 8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린다.

2.0 BlueHDi 엔진은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40.82kg·m의 힘을 갖췄으며 연료 효율성 또한 복합 연비 기준 13.3 km/ℓ(도심 12 km/ℓ, 고속 15.5km/ℓ)다.

1.5 BlueHDi 엔진은 최고출력 130마력, 최대토크 30.61kg·m로 실생활에서 주로 사용하는 엔진회전구간(1750rpm)에서 최대토크가 형성되기 때문에 평상시에도 다이나믹한 퍼포먼스를 경험할 수 있다. 연료 효율성도 14.6km/ℓ(도심 13.4 km/ℓ, 고속 16.6 km/ℓ)다.

국내 시장에는 1.5 BlueHDi 엔진을 탑재한 알뤼르를 시작으로 2.0 BlueHDi 엔진을 탑재한 알뤼르와 GT 라인, 그리고 GT까지 총 네 가지 트림으로 출시하며 가격은 각각 3,990만원, 4,398만원, 4,791만원, 그리고 5,129만원이다.(개별소비세 인하 분 적용, 부가세 포함)

한불모터스 송승철 대표이사는 “디자인과 성능, 편의사양까지 모든 방면에서 혁신적인 진화를 이룬 뉴 508은 푸조가 지향하는 프리미엄의 가치를 완벽하게 담은 모델”이라며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과 기대를 받은 브랜드의 야심작인 만큼 향후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프리미엄 수입 세단 시장에서의 입지를 공고히 다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