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90 내비 ‘자동 무선 업데이트’ 첫 개시
제네시스, G90 내비 ‘자동 무선 업데이트’ 첫 개시
  • 장병록
  • 승인 2019.01.29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 판매된 G90 2,500여대 대상, 지도 및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순차 시행
G90 무선 자동 업데이트 서비스가 완료된 모습=제네시스 제공

제네시스 브랜드가 G90에 최초로 탑재한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 서비스를 처음으로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를 통해 내비게이션이 자동으로 업데이트 되는 기 판매된 G90 차량은 총 2,500여대이다.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 서비스를 시작한 것은 국내 최초이며 해외에서도 일부 프리미엄 업체들이 극소수의 차량에서만 제공되는 서비스로 알려졌다.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는 커넥티드 카 서비스의 핵심 기술 중 하나로 제네시스 브랜드는 향후 다양한 커넥티비티 서비스를 선보여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지금까지 국내에 출시된 타 차량들의 경우 내비게이션 업데이트를 하려면 PC를 통해 SD카드에 데이터를 다운받거나 업데이트 용 USB나 DVD를 삽입해 진행해야만 했다.

하지만 G90는 차가 알아서 무선 통신을 통해 데이터를 다운로드 받고 자동으로 설치를 진행한다.

특히 이 과정은 운전자가 인식하지 못한 상태로 진행, 운전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했으며 업데이트가 완료되면 내비게이션 모니터에 안내 팝업을 띄워 알려준다.

이번에 G90 내비게이션에 업데이트된 주요 항목은 주요 도로를 반영한 최신 지도 정보, 사운드 집중 좌석 설정 기능을 비롯 분할 화면 내에서의 지도·핀치 줌 인·아웃 기능, 오늘·내일·모레의 날씨 정보, 최신 스포츠 정보(전날 주요 경기 결과) 등을 신규 제공한다.(핀치 줌 인·아웃=두 손가락으로 화면을 확대하고 축소시키는 기능)

이외에도 신호 대기 등으로 일정시간 정차 시 전체경로 자동 안내, 식신 맛집 상세 정보 제공, 기타 사용자 인터페이스 개선 등을 추가했다.(상세 내비게이션 업데이트 내용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내에서 확인 가능)

제네시스 관계자는 “G90에 적용된 다양한 신기술들은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삶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그중 고도화된 커넥티비티 기술을 활용한 내비 자동 무선 업데이트 기능은 고객들에게 높은 만족도와 자부심을 선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커넥티비티 기술을 활용한 차량 무선 업데이트 기능은 향후 운전자의 편의성과 안전성을 크게 향상시켜 줄 미래 혁신 기술로 꼽힌다.

자동차가 점차 전자 장비화 되는 추세에 따라 차량도 스마트폰처럼 주기적으로 업데이트 해야 할 필요성이 점차 커질 전망이다.

향후 무선 업데이트 기능이 차량 제어, 시스템, 고장 진단 등 부문까지 확대되면 운전자는 서비스센터에 굳이 방문하지 않아도 차량을 정비 받거나 차량을 최상의 상태로 유지할 수 있게 된다.

제네시스 G90에는 제네시스 전용 쿠퍼 GUI를 적용한 12.3인치 대형 내비게이션이 적용됐다. 이 내비게이션에는 간단한 음성명령으로 원하는 설정 메뉴를 쉽게 찾고 길안내 등 다양한 안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음성 설정 검색, 재생중인 음악의 정보를 제공하는 사운드하운드, 카카오의 인공지능 플랫폼 KAKAO i(아이)의 음성인식 서버를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등 다양한 첨단 IT 사양을 담았다.

아울러 G90에는 머신러닝 기법을 활용해 차량에 기록되는 유의미한 정보로 차량 운행 습관을 분석, 배터리와 브레이크 패드 관리 등의 운전자 맞춤형 차량 관리 가이드를 제공 하는 지능형 차량 관리 서비스도 적용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