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전 차량 무제한 반값 모델 ‘쏘카패스’ 출시
쏘카, 전 차량 무제한 반값 모델 ‘쏘카패스’ 출시
  • 장인영 기자
  • 승인 2019.03.31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쏘카 제공

쏘카가 지난해 베타 서비스 출시 한 달 만에 선착순 1만 명이 마감된 정기 구독 서비스인 쏘카패스 인기에 힘입어 다시 한 번 회원 1만 명 한정 정식 출시에 나섰다.

쏘카패스는 매달 9,900원을 내면 아반떼부터 벤츠까지 쏘카의 1만1천여 대 전 차량을 차종 및 횟수 제한 없이 50% 할인된 가격으로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지난해 10월 국내 모빌리티 업계 최초 선보인 구독 모델이며 출시 1개월 만에 완판 되는 등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번에 정식으로 다시 출시되는 쏘카패스 할인은 대여시간 최소 4시간부터 최대 2주까지 폭넓게 적용받을 수 있어 이동이 필요한 일상의 모든 순간에 비용 걱정 없이 자유로운 이동이 가능하도록 했다.

쏘카패스 정기 구독 신청은 쏘카앱에서 가능하며 서비스를 구독한 날부터 매월 자동 결제된다. 구독 중 서비스 취소를 하면 90일 이후 재가입이 가능하다. 차량 대여 이외 주행요금과 하이패스 비용 등은 기존 요금 체계와 동일하다.

쏘카 한서진 마케팅본부장은 “카셰어링이 여행이나 명절 등 특별한 날이 아닌 일상적인 이동 서비스로도 확대되면서 쏘카는 공유를 통한 차량 소유 대체라는 모빌리티 가치를 실현하고자 한다”면서 “거의 매일 쏘카를 상시 이용하고자 하는 고객들이 더욱 합리적이고 효율적으로 쏘카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라이프스타일, 이동패턴 등 개별 고객에 최적화된 다양한 구독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