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강원도 산불 피해복구 성금 10억 전달
현대차그룹, 강원도 산불 피해복구 성금 10억 전달
  • 장병록
  • 승인 2019.04.07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수, 라면 등 생필품도 지원…세탁 구호 차량 투입 피해 가정 지원

현대차그룹은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 주민들을 위해 10억 원의 피해복구 성금을 기탁한다고 7일 밝혔다.

또한, 현대차그룹은 성금과는 별도로 피해 지역에 생수, 라면 등 기본 생필품을 지원하며 도시형 세탁구호차량 3대를 투입한다.

7톤 트럭을 개조한 도시형 세탁구호차량은 세탁기 3대, 건조기 3대 및 발전기 1대로 구성돼 있으며 하루 평균 1,000㎏ 규모 세탁물을 처리할 수 있다.

아울러 현대·기아차는 산불로 피해를 입은 고객들을 돕기 위해 이달 말까지 차량 무상점검 서비스를 제공하는 차량 특별점검 활동도 진행한다.

이에 현대·기아차는 피해 차량에 대해 무상 점검을 실시하고 차량을 입고해 수리할 경우 수리비용을 최대 50%를 할인해준다.(자차보험 미 가입 고객 대상, 300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

또한, 차량을 입고해 렌터카를 대여할 경우 최대 10일간 렌터카 사용료의 50%를 지원하며(자차보험 미 가입 고객 대상, 영업용 차량은 제외) 수리 완료 후에는 무상 세차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성금 기탁, 세탁 지원, 피해 차량 무상점검 등의 활동이 이번 산불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 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2017년 포항지진, 2016년 태풍 차바를 비롯해 2012년 태풍 볼라벤, 덴빈, 2007년 태풍 나리, 2006년 태풍 에위니아, 2003년 태풍 매미, 2002년 태풍 루사 등 국내에 대규모 자연재해가 발생할 때마다 피해 주민의 복구를 지원하고 활발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