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임러트럭, 벤츠 트랙터 ‘악트로스 6x2 클래식스페이스’ 출시
다임러트럭, 벤츠 트랙터 ‘악트로스 6x2 클래식스페이스’ 출시
  • 장병록 기자
  • 승인 2019.06.13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첨단 OM471 직렬 6기통 엔진 탑재, 530마력의 강력한 파워와 효율성 제공
벤츠 악트로스 2653LS 6x2 클래식스페이스=다임러트럭코리아 제공

다임러트럭코리아(대표이사 조규상)는 13일 평면 플로어 실내 공간, 첨단 안전 및 고성능 사양으로 BCT(벌크 시멘트 트레일러) 운송에 최적화된 530마력의 프리미엄 트랙터 메르세데스-벤츠 악트로스 2653LS 6x2 클래식스페이스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메르세데스-벤츠 악트로스 2653LS 6x2 클래식스페이스는 고성능 530마력 6x2 모델에 업무 요건에 부합하는 전고를 확보하면서 엔진 터널을 없앤 클래식스페이스 평면 플로어캡(운전석)을 적용하여 넉넉한 실내 거주성뿐만 아니라 325kg 경량화로 향상된 연료 효율성을 제공한다.

또한, 메르세데스-벤츠의 혁신적인 기술의 집약체인 유로 6 직렬 6기통 엔진 및 메르세데스 파워시프트 3(MPS 3) 변속기가 적용되어 530마력의 강력한 파워와 향상된 효율성을 동시에 제공한다.

게다가 메르세데스-벤츠 트럭만의 혁신적인 지형 예측형 크루즈 컨트롤은 3D맵 데이터와 GPS정보를 활용, 도로의 지형을 미리 예측하여 최적의 속도와 기어 변속을 제어한다.

이는 예상되는 도로 환경에 따라 최적의 가속과 변속 포인트를 파악하여 예측 가속과 자동 변속 및 에코롤 주행을 가능하게 하며 오르막길과 내리막길에서 최적화된 출력을 발휘함으로써 도로 환경에 맞춘 연비 운전에 민감한 운전자들에게 스트레스 없는 운전 편의성을 제공하고 연비 절감 효과(최대 약 5%=유럽 기준)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프리미엄 트랙터 모델에 걸맞은 안전 및 편의 사양이 대거 적용됐다. 메르세데스-벤츠가 세계 최초로 보행자 보호 기능을 추가해 선보인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4(ABA 4)와 차선 이탈 방지 시스템 등을 포함한 첨단 안전 사양 패키지가 기본 적용된다.

여기에 중형 승용차 최고 출력 수준의 최대 177마력의 보조 제동력을 추가로 제공하는 고성능 엔진 브레이크와 냉각수를 유체로 활용한 마찰력으로 최대 700마력까지 추가 제동력을 제공하여 제동 성능을 획기적으로 높여 주는 워터 리타더 등 보조 제동 시스템을 비롯하여 후진주행 시 사각 지대를 크게 줄여 주는 광각 조절 미러를 기본 적용하여 동급 최강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동시에 제공한다.

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의 첨단 안전 사양이자 메르세데스-벤츠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4(ABA 4)는 사고 위험을 현저히 줄여줄 수 있는 트럭을 위한 긴급 제동 시스템이다.

현재 국내 법규가 요구하는 긴급 제동 시스템은 정지해 있거나 움직이는 차량을 감지하여 속도를 제어하는 기능인 반면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4(ABA 4)는 4세대 레이더 적용으로 정지해 있거나 움직이는 물체에 대한 정지 기능뿐 아니라 넓은 범위에서 미세한 물체 탐지가 가능해 전방 주차된 차량 뒤의 보행자까지 감지하여 스스로 제동하는 기능까지 추가된 사양이다.

벤츠 악트로스 2653LS 6x2 클래식스페이스의 국내 판매가격은 2억1,000만 원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