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인디지털, 블랙박스 ‘파인뷰 X2020’ 출시
파인디지털, 블랙박스 ‘파인뷰 X2020’ 출시
  • 김태수 기자
  • 승인 2020.03.27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인뷰 X2020 이미지=파인디지털 제공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전후방 QHD-FHD 영상을 기존 대비 약 3배 더 길게 저장하는 듀얼코어 CPU 탑재 블랙박스 파인뷰 X2020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파인뷰 X2020은 초고화질의 주행영상을 보다 길게 저장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전방 QHD, 후방 FHD의 녹화영상을 효율적인 압축을 통해 화질 손상 없이 기존 대비 약 3배 가까이 길게 저장해 메모리카드의 효율성을 극대화했다.

아울러 듀얼코어 CPU를 탑재해 영상처리 및 터치와 부팅 속도도 대폭 향상시켰으며 도로 주행 시 주변 환경과 사물 정보를 더욱 쉽게 파악할 수 있는 번호판 확대 모드 등 새로운 부가기능도 지원한다.

또한, 2시간, 4시간, 6시간 연속 운행 시 각각 15분, 30분, 1시간 동안 휴식을 취하라는 알림 및 팝업을 게재하는 운전자 주의 경고 기능도 더해져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돕는다.

게다가 차량에 발생하는 모든 충격을 AI 머신러닝 기법으로 분석해 차량 승·하차, 트렁크 및 차량도어 개폐 등 비사고 상황으로 추정되는 불필요한 충격을 안내 대상에서 제외하는 AI 충격 안내 1.0 기능도 사용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주차된 차량의 실시간 사진 촬영과 전원 ON·OFF 원격 제어도 지원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차량을 관리할 수 있다.

한편, 파인뷰 X2020은 통신형 모듈 ‘파인뷰 커넥티드 SK와 연동 시 주차 충격 보고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주차 충격 기능 활용 시, 주차 중 충격 전·충격 시, 충격 후 2초의 전후방 상황을 담은 6장의 HD화질의 이미지를 스마트폰 앱으로 즉각 전송해 사고 발생 원인을 손쉽게 파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