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여자 프로골프 최혜진 선수 후원
금호타이어, 여자 프로골프 최혜진 선수 후원
  • 김태수 기자
  • 승인 2020.05.21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골프 최혜진 선수=금호타이어 제공

금호타이어(대표 전대진)는 21일 여자 프로골프에서 주목받는 스타플레이어 최혜진 선수와 후원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금호타이어는 지난 4월 서울 본사에서 프로 후원 조인식을 갖고 향후 올해 말까지 최혜진 선수를 공식 후원한다.

당시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KLPGA 개최마저 불확실한 상황으로 인해 조인식은 최혜진 선수와 금호타이어 전대진 사장 및 양측 일부 관계자들만 참석해 약식으로 진행됐다.

최혜진 선수는 2017년 KLPGA에 혜성처럼 나타나 신인답지 않은 실력으로 골프팬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당시 만 18세 미만으로 아마추어 신분 이었음에도 시즌 2회 우승과 US여자오픈에서도 준우승을 차지하며 1995년 박세리 선수의 4승, 1999년 임서현 선수의 2승 이후 무려 18년 만에 KLPGA 아마추어 다승자로 화려하게 등장했다.

그후 같은 해 8월 만 18세가 됨으로써 정식으로 프로에 데뷔해 2018년에는 대상과 신인상을 동시 수상한 슈퍼 루키를 거쳐 데뷔 2년 만인 지난해 대상과 상금왕을 비롯해 6개 부문을 독식함으로써 전관왕을 차지, 21세의 나이로 단숨에 최정상급 선수로 떠올랐다.

이에 아마추어 시절 포함 현재까지 통산 9승을 기록 중이며 나이를 감안하면 앞으로의 활약이 더 기대되는 유망주다.

최혜진 선수는 이번 후원 계약을 통해 매 경기 시 우측 옷깃 부분에 금호타이어 로고가 부착된 유니폼을 입고 출전한다.

금호타이어는 최혜진 선수의 공식 후원사로서 최혜진 선수의 TV 및 인쇄광고 촬영 권리 확보 및 홈페이지와 SNS 홍보활동, 금호타이어 주관행사 초청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이 가능하게 됐다.

금호타이어 영업마케팅본부장 김상엽 전무는 “금호타이어는 과거 최고의 선수들에 대한 후원 및 대회개최 등 다양한 골프마케팅을 통해 국내는 물론 중국, 미국 내 브랜드 인지도를 지속적으로 높여왔었다”며 “최근 롯데골프단과 좋은 인연이 닿아 골프마케팅을 재개하게 되어 기대가 크고 앞으로 세계 골프팬들에게 사랑받는 브랜드로 다시 각인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중국 최고로 손꼽히는 펑샨샨 선수와 더불어 KLPGA 대표선수인 장하나 선수 후원을 진행하는 등 활발한 골프마케팅을 펼쳐왔다.

또한, KLPGA와 후원 협약을 통해 금호타이어 여자오픈도 다년간 성공리에 개최하며 선도적인 골프마케팅을 실행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