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코란도 R-Plus 출시…가격 2715만원
쌍용차, 코란도 R-Plus 출시…가격 2715만원
  • 장병록 기자
  • 승인 2020.10.0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 선호도 높은 블레이즈콕핏과 1열 통풍시트 등 상품성 ↑
코란도 R-Plus=쌍용차 제공

쌍용차가 코란도 R-Plus를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주력 모델인 C5 모델을 기본으로 강렬한 레드(R)에 블랙컬러 포인트가 엣지를 더했고 선호도 높은 첨단·편의사양이 기본 적용돼 상품성을 강화했다.

코란도 R-Plus는 G4 렉스턴 화이트 에디션, 렉스턴 스포츠 다이내믹 에디션, 티볼리 리미티드 에디션에 이어 2020년 쌍용차의 스페셜 모델 라인업을 완성하는 의미를 갖는다.

먼저 외관은 그랜드 화이트 또는 플래티넘 그레이 두 가지 컬러 중 선택 가능하다. 블랙루프 투톤 컬러 옵션이 기본 적용되고 고객 선호도가 높은 디지털 인터페이스 블레이즈콕핏, 1열 통풍시트와 전자식 파킹브레이크까지 최고급 편의사양을 누릴 수 있다.

더불어 외관에 레드 아웃사이드 미러, 전면 범퍼 및 2열 도어 하단 레드포인트, 블랙컬러 패션루프랙·스포일러, 후면 블랙 스키드플레이트에 존재감을 강조하는 R-Plus 레터링과 전용 도어스팟램프가 적용됐다.

인테리어에는 시트·스티어링휠, 센터암레스트, 카매트 등에 레드스티치를 적용했다. 특히 레드 천공가죽이 감싼 부츠타입 변속레버가 강렬한 스포티함을 대변한다.

아울러 헤드라이닝, 센터콘솔, 도어암레스트, 조작버튼에 적용된 블랙컬러와 강렬한 조화를 이룬다.

그러면서 10.25” 풀 디지털 클러스터, 9” 스마트 미러링 내비게이션, 인피니티 무드램프로 구성된 블레이즈콕핏은 사용 편의성은 물론 인테리어의 고급스러움을 한층 높여 준다.

게다가 긴급제동보조, 차선유지보조, 앞차출발알림, 부주의운전경보 등 안전기술과 저속주행 및 주차 시 유용한 전방장애물감지센서가 기본 적용된다.

코란도 R-Plus 판매가격은 2,715만 원이며 기존 모델은 트림별로 C3 2,253만 원, C3 플러스 2,346만 원, C5 2,391만 원, C5 플러스 2,573만 원, C7 2,903만 원(모든 가격 디젤 선택 시 161만 원 추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